[면역력 높이는 재료] 토란

chefhome
조회수 154

신장 질환, 당뇨병, 노화 방지, 변비, 설사, 타박상, 염좌 ,어깨 결림 ,화상, 벌레 물린데


토란의 영양 성분과 효능

토란의 주성분은 녹말이지만 다른 감자류에 비해 특히 많은 것이 칼륨의 함량입니다. 비타민 C를 약간 포함하지만  미량의 비타민 밖에

 포함하지 않습니다. 원산지는 열대 아시아이며  수분이 많기 때문에 다른 감자류에 비해 에너지가 낮습니다,  칼로리량은 고구마나 감자의

 절반 이하입니다.

토란 특유의 미끈미끈한 뮤신 성분은  탄수화물 과 단백질의 결합에 의한 것으로, 암이나 궤양의 예방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뮤신은 면역력을 높여 암세포의 증식을 억제하여줍니다. 한방에서는 토란은 간, 신장을 보익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 독특한 

점액 중에는 뮤신 이라는 물질이 포함되어있어 자주먹으면  간과 신장의 약화를 방지하고 노화방지에 도움이됩니다.

뮤신은 글루크론산을 만들어줍니다. 따라서 신장 기능을 강화시켜주고 간장 기능도 튼튼하게 해줍니다. 토란의 칼륨은 세포가 산화되는 것

을 막아주고 파괴되지 않도록 도와줍니다. 콩팥과 신장, 위장에 점액 생성을 도와주어서 기력 회복에도 좋고 수산칼륨 성분은 어깨결림에 

좋고 타박상을 입었을 때 회복시켜줍니다.  

토란의 성질은 차가워서 급성 염증을 예방해주고 각종 염증 치료에 좋은 효능이 있습니다. 특히 피부염이나 많은 사람들이 고생하는 치질, 

임파선염에도 토란이 좋은 작용을 합니다.

토란의 뮤신은 침샘 호르몬의 분비를 촉진하여 소화를 도와 변비를 해소시켜줍니다. 뮤신은 토란 점액 속에있는 물질이기 때문에 조리하기

전에 씻어 버리면  효능도 반감되어 버립니다.  요리의 모양을 다소 희생하더라도 점액을 최대한 살립니다. 추천할 만한 것은 껍질을 

벗기고 점액을 그대로 같이 익혀 나가는 방법입니다. 이렇게하면 양념이 점액에 녹아 토란을 감싼 형태로  맛이 전체에 맞물려 입맛도 

부드럽게 완성됩니다.